군산경찰서 보안협력위, 탈북민 위한 사랑 나눠
군산경찰서 보안협력위, 탈북민 위한 사랑 나눠
  • 조경장 기자
  • 승인 2019.09.08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경찰서(서장 임상준) 보안협력위원회(위원장 김동일)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군산을 제2의 보금자리로 마련한 탈북민 가정 100세대를 초청해 사랑을 나눴다.

 이날 보안협력위원들은 고향이 있지만 가지 못하는 탈북민에게 국악 등으로 흥을 돋우고 노래자랑 등 탈북민들이 그동안의 소외감·외로움 등 스트레스를 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임상준 서장은 “우리의 이웃 탈북민들에게 아낌없는 지원으로 지역사회 일원으로 안정적인 정착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서 보안협력위는 매년 명절마다 어려운 환경에서 안정적 정착을 위해 노력하는 탈북민과 함께하고 있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