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 추석 명절 대비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 지도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 추석 명절 대비 농산물 수급안정 현장 지도
  • 김장천 기자
  • 승인 2019.09.0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재도 전북농협 본부장이 6일 추석 성수기간 중 농산물 수요 증가에 대비 원활한 공급안정을 위해 장수군농산물산지유통센터 등을 방문, 재고현황과 과일 수급동향을 점검했다.

 전북농협은 지날 달 22일부터 11일까지 3주간 추석대비 수급대책상황실을 운영 품목별 수급불안 발생 시 신속 대응 조치키로 했다.

 이번 추석을 대비해 주요 원예농산물(사과·배 등)계약재배 물량을 평시 대비 50∼90% 확대해 출하하고 있으며, 지역농산물 소비촉진 운동과 함께 전북농협 광역브랜드인 예담채 사과·배 혼합 선물세트를 특가 판매하고 있다

 또한, 지날 달 21일부터 27일까지 소비자 신뢰제고를 위해 지역 농·축협을 대상으로 원산지 표시, 유통기한, 매장 청결 여부 등 ‘추석명절 식품안전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유재도 본부장은 “올해는 추석이 지난해 보다 10일 이상 빨라 과일 출하 작업에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과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많은 열대 수증기를 동반한 중형급 태풍 제13호 태풍‘링링’의 북상으로 과수 등의 농작물 피해가 예상됨에 배수로 정비, 과수 지지목 설치 및 결속강화, 시설물 정비 등 철저한 사전관리”를 당부했다.

 김장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