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농업기술센터, 추석명절 안전한 농산물 유통 총력
순창군 농업기술센터, 추석명절 안전한 농산물 유통 총력
  • 순창=우기홍 기자
  • 승인 2019.09.0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추석명절을 앞두고 지역 농산물 안전성 검사를 해 모두 적합으로 판정했다. 사진은 농업기술센터 안전성 분석실 모습. 순창군 제공
 순창군 농업기술센터가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이나 선물용 농산물을 대상으로 잔류농약 320가지 성분 및 중금속 조사를 최근 진행했다.

 이번 조사 품목은 명절을 앞두고 수요가 많은 햅쌀과 사과, 배, 복숭아, 포도, 대추 등 모두 46종류다. 조사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특히 조사는 올해 PLS 제도 시행에 따라 순창군에서 생산 및 유통되는 농산물의 안정성을 검증하고자 농업기술센터 농산물안전성 분석실에서 진행했다. 또 분석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이 나와 안심하고 농산물을 출하할 수 있어 재배 농가들도 한시름을 덜게 됐다.

 한편, 순창군은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거리 제공 및 친환경 농업 확대를 위해 지난해부터 농산물안전성 분석실과 농업환경 분석실을 운영하고 있다. 이곳에서는 잔류농약 분석과 농업용수 분석, 토양 분석 서비스도 지원한다.

 이밖에도 이달부터는 비료시험연구기관으로 지정받고자 시설 및 장비를 보강하고 있어 농업과 관련된 분석을 한 곳에서 해결하는 원스톱 서비스 제공도 머지않아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순창=우기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