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중 레슬링부 문체부장관기 메달 5개 휩쓸어
진안중 레슬링부 문체부장관기 메달 5개 휩쓸어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08.28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중학교 레슬링부가 전국대회에서 5개 메달을 휩쓸었다.

28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최근 전남 무안에서 열린 ‘제47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학생레슬링 선수권대회’에서 진안중 레슬링부가 메달을 대거 획득했다.

전교생 100여 명인 시골 학교에서 경사를 맞은 것이다.

진영준(2년)은 자유형(-39KG급)과 그레코로만형(-39KG급)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해 대회 유일한 2관왕을 차지했다.

동갑내기인 김민수(2년)도 자유형(-45KG급)과 그레코로만형(-45KG급)에 출전해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또 자유형과 그레코로만형 단체전에서도 선전을 이어가며 종합 3위를 달성했다.

이같은 성적은 진안중 레슬링부가 지난 1995년 창단한 이후 역대 최고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낸 모든 선수들이 2학년으로 내년 전국소년체육대회의 전망도 밝게 했다.

진안중 레슬링부 관계자는 “그동안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해준 학교에 감사하다”며 “좋은 성적을 이어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