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축구장 2,100개 면적 경관지구 조성 박차
고창군, 축구장 2,100개 면적 경관지구 조성 박차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8.22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보리밭 축제’로 대한민국 경관농업의 새로운 지평을 연 고창군이 관내 곳곳에 특색 넘치는 경관지구를 조성한다.

 고창군은 21일 유기상 군수 주재로 14개 읍면장과 추진위원장이 참석한 ‘경관지구 조성을 위한 추진상황 보고회’를 열었다.

 고창군은 1읍면 1개소 경관지구를 조성해 특색 있는 지역 명소를 만들 계획이다. 이번 보고회에선 내년 초 선보일 경관지구를 차질 없이 조성하기 위해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미진한 부분을 독려했다.

  전체 경관지구 목표는 1500㏊(축구장 2,100배 크기)에 달한다. 조성이 완료되면 유채와 자운영 등 봄이면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관광객의 마음을 붙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한반도 첫 수도 고창에서 경관농업을 통해 관광객을 불러 모으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해 누구나 잘사는 고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