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인터넷 스마트폰 가족치유캠프’ 개최
김제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인터넷 스마트폰 가족치유캠프’ 개최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8.18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현영삼)는 ‘인터넷·스마트폰 가족치유캠프’를 15일부터 17일까지 2박 3일간 부안청소년수련원에서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여성가족부에서 주최하고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에서 주관하는 공모사업에 김제시가 3년 연속 선정됨에 따라 이뤄진 것으로, 특히 김제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총 223개 신청 기관 중 최종 20개소에 선정된 것으로 전북에서는 김제시가 유일하다.

 이번 캠프는 인터넷과 스마트폰 과다사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과 부모 총 23가족을 대상으로 가족관계 개선과 가정 내 올바른 스마트기기 사용 문화 정착을 도모하기 위한 행사로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주요 프로그램은 △스마트세상의 우리 가족은? △가족운동회 △양궁 서바이벌 △스포츠 클라이밍 등이며, 특히 도미노피자의 사회공헌사업 ‘파티카’의 후원으로 진행된 ‘토핑토핑 오감만족 피자 만들기’프로그램은 피자를 만들며 부모와 자녀 간 의사소통의 장을 마련해 참가자의 만족도가 높았다.

 현영삼 센터장은 “지난 2년간 가족치유캠프를 운영했던 노하우를 토대로 스마트폰 과다사용으로 인한 가족 간 대화단절 및 갈등의 문제를 해결하고 가족들의 적극적인 프로그램 참여를 유도해 가족관계의 긍정적 변화를 경험할 수 있는 장이 되었다”고 전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