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농작업 대행단 고품질 사료용 옥수수 효자
임실군 농작업 대행단 고품질 사료용 옥수수 효자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8.17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의 민선 7기 핵심사업인 농작업 대행단이 옥수수 수확 대행작업에 본격 나섰다.

군은 지난 1일부터 옥수수 수확 농작업 대행작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해 오는 10월 말까지 수확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며 유해조수 피해예방을 위해 민선 7기 전기목책 사업 확대와 함께 사료작물 확대재배 홍보를 강화키로 했다.

그 결과 유해조수 피해가 40~50% 감소하고 재배면적이 120여 ha로 전년(2018년 110ha) 대비 10%정도 늘어 수량 증대와 함께 최고 품질의 조사료 생산이라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내고 있다.

이런 가운데 군은 농작업 대행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조사료용 옥수수 농작업 대행단 3개조를 편성하고 권역별(중부, 서부, 남부, 북부) 옥수수 수확과 더불어 수단 그라스 수확작업까지 확대하여 4년 차 하계조사료 수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수량감소와 유해조수인 멧돼지, 고라니 피해로 인한 농가의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옥수수 수확을 10여 일 앞당겨 추진 중이다.

최근 계속되는 혹서의 날씨에 작업자들의 안전을 위해 충분한 휴식과 냉수 공급 등 작업안전에도 철저를 기하며 옥수수 적기수확과 유해조수 피해 예방에 전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임실읍 두곡리 김모씨는 “농작업 대행단을 통해 손쉽게 수확작업이 이루어지고 있어 정말 고맙다”며 “소에게 고품질 옥수수 사일리지 급여로 한우 번식률이 좋아지고 육질개선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옥수수 생육환경이 좋아 수확량 또한 15% 증가하고 있는 만큼 고품질 사일리지 생산을 위해서 수분함량이 65%내외 적기 수확으로 사료로써의 상품성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농작업 대행단 운영을 통한 수확작업 편리성을 제공해 생산비 절감으로 축산 농가의 대외경쟁력 확보와 농가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고생하는 농작업 대행단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축산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소득 향상에도 기여 하나 되어, 모두가 행복한 임실 건설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격려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