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나눔 봉사단, 완주 상관서 행복 전해
행복나눔 봉사단, 완주 상관서 행복 전해
  • 배종갑 기자
  • 승인 2019.08.14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상관면(면장 여기현)에 행복한 나눔의 손길이 펼쳐졌다.

 14일 상관면은 전북 지역에서 다양한 형태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사)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회장 박윤식)이 최근 관내 독거어르신 및 저소득가구 2곳의 주거환경개선(도배, 장판, 리모델링 등)과 집수리 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소외계층에게 웃음을 주고 더불어 살아가는 삶을 실천하고자 뜻을 같이한 사람들이 모여 시작한 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은 지난 2009년부터 활동을 시작해 현재까지 약 10년째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소외된 취약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등을 찾아 주거환경개선, 집수리봉사, 공연재능기부 활동 등 다양한 형태로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을 이끌고 있는 박윤식 회장은 현재 상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집수리를 받은 어르신은“집이 너무 깨끗하고 좋아져 마음까지 상쾌하다”며“새집에 이사 온 기분이 든다, 정말 감사하다”며 인사를 건넸다.

 박 회장은“깨끗하게 고쳐진 집을 보고 활짝 웃는 어르신을 보니 우리도 너무 행복해진다”며“함께 봉사에 참여해준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더 많은 사람들이 행복하게 웃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기현 상관면장은“폭염과 무더위에 애쓴 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에 감사드린다”며“현장에서 봉사하는 봉사자들의 얼굴에 행복함과 따뜻함이 고스란히 전해져 감동이 더하다”고 전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