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해경 도서지역서 발생한 호흡곤란 응급환자 이송
부안해경 도서지역서 발생한 호흡곤란 응급환자 이송
  • 양병웅 기자
  • 승인 2019.08.13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해양경찰서(서장 김동진)가 도서지역에서 발생한 호흡곤란 응급환자를 긴급 이송했다.

 13일 부안해경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4시께 부안군 위도면에 거주하는 A(68)씨가 몇 년 전 교통사고로 다리가 으스러져 그 후유증으로 허벅지 부위가 붓고 통증이 발생해 호흡곤란 증상을 보였다.

 위도 보건의 진료 결과 A씨는 종합병원의 치료가 필요하다는 소견이 나왔다.

 이에 부안해경은 위도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이용해 응급환자를 신속하고 안전하게 격포항으로 이송한 뒤 119 구급차량에 인계해 부안 소재 병원으로 이송시켰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해양경찰은 24시간 비상출동 시스템을 구축하고 유관기관과의 긴급구조 협력을 통해 도서지역과 해상에 발생하는 응급환자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양병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