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구이면 주민들 “지역 자부심 생겼어요”
완주 구이면 주민들 “지역 자부심 생겼어요”
  • 완주=배종갑 기자
  • 승인 2019.08.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구이면 이장, 부녀회장단이 지역의 역사를 바로 알기 위해 국립전주박물관을 찾았다.

 13일 구이면에 따르면 이장, 부녀회장단 100여명이 최근 국립전주박물관에서 진행되고 있는‘오로지 오롯한 고을, 완주’를 관람했다.

 단체관람을 통해 이들은 완주의 정체성을 다시금 확인하고,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구이면 이장, 부녀회장단 관계자는“완주의 역사와 문화를 완주(完走)하는 계기가 됐다”며“완주에 거주한다는 자부심이 느껴졌다”고 소감을 전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