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청소년수련원 독창적 프로그램 개발 나섰다
임실군 청소년수련원 독창적 프로그램 개발 나섰다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8.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 청소년 수련원이 청소년 수련활동 프로그램의 독창성을 인정받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창의 혁신기관으로 발돋음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청소년 수련원은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주최한 ‘2019년 청소년수련 활동인증제 개방형 프로그램개발 부문’에서 최종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올해 프로그램 공모전에 선정된 청소년수련원은 명실공히 독창적 창의 혁신기관으로 우뚝 서며 임실군의 또 다른 자랑거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청소년 수련원은 2018년 인증심사원이 선정한 우수 인증프로그램부문 선정에 이어 올해에도 개방형 프로그램 공모전에 선정, 명실공히 독창적 창의 혁신기관이라는 타이틀을 얻게 됐다.

군 청소년수련원은 올해 현재까지 48종의 인증프로그램을 획득 보유중이며 이는 도내 50여 개의 국·공립 및 사립 청소년 수련시설 중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전북 청소년 수련시설의 인증프로그램 평균 보유량이 6~7종인 것을 감안하면 괄목한 만한 성과다.

현재 청소년수련원은 성수산 상이암에 이르는 생태탐험루트를 개발해 성수 왕의 숲 조성사업과 연계하여 생태탐사, 역사탐방, 모험탐험 활동을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임실을 찾는 전국 청소년들이 임실만의 특색 있는 생태역사교육을 체험, 참가 청소년들이 향후 임실의 잠재적 관광브랜드 이미지 홍보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2019년 수련활동인증프로그램 신청 173차에 신청 예정인 중·고등학생 대상 환경감수성 함양 개별 인증프로그램 개발도 마무리 단계에 있다.

인증을 획득하면 사선대 생태공원을 활용한 환경감수성 프로그램으로 소단위 전문화 창의혁신기관 및 지역청소년 미래 핵심역량 인재육성을 위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청소년 수련원은 청소년을 주인공으로 하며 방임이나 방종이 아닌 지도자의 최소한의 개입을 통한 촉진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또한 청소년 스스로 활동을 통해 도전하고 때론 실패를 경험할 수도 있으며 중요한 것은 실패를 딛고 스스로 일어설 수 있는 회복 탄력성을 길러주는 것을 최우선 가치로 운영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중요한 것은 자기 주도적 학습보다 실패를 스스로 딛고 일어서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임실군 청소년수련원은 전문지도자들을 통해 청소년에 의한 활동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더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프로그램 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