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수암·통사마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선정
정읍시 수암·통사마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선정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8.1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오동면 수암마을과 감곡면 통사마을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켐페인에서 소각산불없는 녹색마을에 선정됐다.

산리청에서 주관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켐페인에 선정된마을은 산불 취약지역으로 마을주민 모두가 논·밭두렁과 농산폐기물, 기타 생활 쓰레기 등 소각 안 하기에 동참해 단 한 건의 산불도 발생하지 않았다.

특히 마을 회의와 캠페인 등을 통해 소각근절 문화 확산을 위한 산불 예방 홍보 활동과 자체적인 산불감시, 산림 내 농업 부산물 수거 등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시는 선정된 2개 마을에서 각각 현판식을 갖고 주민들의 노력에 대한 격려와 함께 수상 영예를 축하했다.

관련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는 산불 발생의 주요 원인인 농산촌 지역의 불법소각 행위에 대해 규제적 방식에서 벗어나, 이장 등 마을대표자 중심으로 자발적 주민참여를 이끌기 위해 2014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올해 정읍시는 137개 마을이 참여했으며 대부분 마을이 서약 준수사항을 모범적으로 실천해 96%의 높은 이행률을 기록했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캠페인을 통해 지역주민의 자발적인 참여와 의식전환이 이뤄지길 기대한다”며 “불법 소각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켜 앞으로도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