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메티컬팀, 진안 성수면서 의료봉사 구슬땀
원광대 메티컬팀, 진안 성수면서 의료봉사 구슬땀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8.1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의과대학팀이 진안군 성수면을 찾아 의료봉사활동을 펼쳐 주민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성수면사무소는 지난 10~11일 원광대학교 메디컬 동아리 연합인 원의회(의과대학), 봉황(한의대), 백목련(간호학과) 및 치과대학과 원광대 대전치대병원 등이 참여해 평소 의료혜택이 미비했던 주민들에게 수준 높은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원광대학교병원 유방갑상선외과 최운정 교수를 단장으로 교수 및 전문의 7명과 전공의 5명 및 예비의료인 45명이 7개 진료과목을 개설, 주민들을 진료했고 진료 대기 중에는 심폐소생술을 비롯한 생활안전교육과 금연 및 언어인지능력검사와 심리상담을 병행, 눈길을 끌었다.

 성수면을 찾은 메디컬팀은 진안 출신으로 원불교 종법사를 역임한 대산 김대거 종사의 탄생 성지이기도 한 성수면에서 제생의세(濟生醫世:스스로를 먼저 제도하고 무지, 빈곤, 질병으로 병든 세상을 구제한다는 이념)을 실천하는 장이기도 하다고 밝혔다.

 이번 연합의료봉사는 사회복지법인 한울안 진안군분사무소가 초청해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200여명의 지역 주민이 관련 혜택을 받았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