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새만금 공공스포츠클럽 출범
부안새만금 공공스포츠클럽 출범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8.12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12일 부안새만금 공공스포츠클럽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부안군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공모한 공공스포츠클럽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올해부터 3년간 매년 2억원씩 총 6억원의 국비를 지원받아 공공스포츠클럽을 운영한다.

 이에 부안군은 부안스포츠파크 등 공공체육시설에서 축구와 족구, 배구, 테니스, 자전거, 요트 등 6개 종목 공공스포츠클럽이 운영되며 강사지원 및 대회참가비 등을 지원받는다.

 부안새만금 공공스포츠클럽은 생활체육 외에 전문체육 분야도 적극 지원하며 부안군 출신 선수들이 졸업 후 다른 지역으로 유출되는 것을 막기 위해 지역의 유능한 자격자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강사로 채용하는 등 체육일자리 창출과 군민체력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부안새만금 공공스포츠클럽은 지역주민 누구나 손쉽게 운동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하고 지역사회의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이 연계 발전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