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보안면 유관마을 붉은빛 배롱나무꽃 만개
부안군 보안면 유관마을 붉은빛 배롱나무꽃 만개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8.08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보안면 유관마을 군도 7호선 주변 배롱나무길 십리길 4km에 붉은빛 배롱나무꽃이 만개해 관광객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하고 있다

 백일동안 꽃이 피고 지기를 반복해 목 백일홍이라고도 불리는 배롱나무는 한여름 폭염속에서 꽃이 개화를 시작해 우리나라 꽃인 무궁화와 함께 여름을 대표하는 꽃이다.

 보안면 유관마을 배롱나무길 아름다운 백일홍 십리길은 쾌적한 가로환경 조성을 위해 보안면에서 지난 2013년 군도 7호선 주변 4km구간에 배롱나무 1,000주를 식재했었다.

  보안면은 지난 2018년에도 상입석리 1.7km 구간에 180주의 배롱나무를 식재하였으며 올해도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상림마을에서 가분마을까지 1.6km 구간에 배롱나무 300주를 식재할 예정이다.

  보안면 주민은 아름다운 가로수 길을 가꿔 나가기 위해 수형 다듬기, 풀베기, 지주목 정비, 비배관리, 병해충 방제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최현옥 보안면장은 “지역주민의 정성이 담긴 배롱나무 길을 주기적으로 관리해 보안면민과 관광객이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