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지역, 여름나기 나눔 이어져
익산지역, 여름나기 나눔 이어져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9.08.0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극동방송은 6일 익산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익산시에 토종닭 1천마리를 기탁했다.

이날 기탁 받은 토종닭은 익산행복나눔마켓·뱅크를 통해 관내 저소득 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홍근 전북극동방송 지사장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기 위해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꾸준히 나눔 활동을 펼치면서 이웃들에게 사랑을 전하는 극동방송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같은날 남중동단체협의체는 남중교회에서 관내 어르신 300명을 모시고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하림, 익산시 양계협회, 북부새마을금고와 남중동 10개 단체가 참여해 원기회복에 좋은 삼계탕과 시원한 수박을 대접과 거동불편 어르신을 위한 차량운행, 반찬 만들기, 청소 등의 봉사활동도 실시해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했다.

나은정 익산시 복지정책과장은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말복을 앞두고 사회복지시설 생활인들이 시원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