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시즌2' 이형철♥신주리 커플, "지금 아기 낳으면 100세까지 일해야 해"
'연애의 맛 시즌2' 이형철♥신주리 커플, "지금 아기 낳으면 100세까지 일해야 해"
  • 이유미 기자
  • 승인 2019.08.0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애의 맛 시즌2' 이형철과 신주리
사진='연애의 맛 시즌2' 이형철과 신주리

'연애의 맛 시즌2' 배우 이형철이 2세에 대한 부담감을 내비쳤다.

8월 1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2'에서는 이형철 신주리 커플의 고창 데이트가 담겼다.

이날 신주리는 오프숄더 상의를 입고 이형철이 출장차 간 고성으로 향했다.

정자에서 함께 다과를 즐기며 상황극을 하던 두 사람에게 한 아저씨가 딸과 함께 다가와 사진 요청을 했다.

이어 아내가 다가와 18개월 딸을 신주리의 품에 안겼다. 여자 아이들은 두 사람의 품에 안겨 사진을 찍었다. 이형철은 "우리 벌써 둘 낳은 거냐'면서 너스레를 떨었다.

신주리는 "딸은 안으면 몸에 착 감기는 게 있다"고 말했고, 이형철 또한 "조카를 보니까 느끼겠더라. 아들은 그런 게 없다"면서 동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