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고석 씨, 꿈틔움 공모전 꿈틔움상 수상
김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고석 씨, 꿈틔움 공모전 꿈틔움상 수상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7.29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장애인종합복지관 미술동아리 회원 고석(56세 지체장애)씨가 29일 열린 2019년 제8회 꿈틔움 ‘꿈을 날다’ 시상식에서 ‘꿈틔움상’을 수상했다.

 김제시 장애인복지관 미술동아리 회원으로 활동 중인 고 씨는 여러 해 동안 꿈틔움 공모전에 출품해 입상, 장려상, 희망상, 신비상 등을 수상했으며 이번 공모전에서는 출품작 ‘나의 마돈나’로 대회 최고상인 대상을 수상하며 1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수상작인 ‘나의 마돈나’는 가장 좋아하는 가수 마돈나의 음악을 듣고 아름답고 예뻤던 그녀의 모습을 생각하며 색으로 표현했으며 그 화려함이 작품에 그대로 담겼다는 평가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 지원하고 꿈틔움이 주관하는 제8회 꿈틔움 공모전 ‘꿈을 날다’는 지난 5월부터 약 50여일 간 공모 접수를 시작으로 7월 29일 이음센터 이음아트홀에서 시상식이 진행되었으며 이음센터 갤러리에서 26일부터 29일까지 공모전 수상작품이 전시됐다.

 김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강정완 관장은 “예술에 대한 열정으로 장애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상과 소통하는 장애인들을 위해 미술동아리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시장애인종합복지관은 2013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미술동아리를 지원해 왔으며, 현재 13명의 회원들이 매주 1회씩 모여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