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미춘' 윤태진 아나운서, 넘치는 청순미 과시한 셀카
'나미춘' 윤태진 아나운서, 넘치는 청순미 과시한 셀카
  • 이유미 기자
  • 승인 2019.07.26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윤태진 SNS
사진=윤태진 SNS

윤태진 아나운서가 일상을 공개했다.

윤태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커에게 지워졌던 사진을 다시 업로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중단발 웨이브 머리를 하고 셀카를 촬영하는 윤태진의 모습이 담겼다.

나미춘의 의미는 '배성재의 텐' 라디오에서 "나 미스 춘향이야"라고 발언했던 것이 화제가 된 후 붙은 별명이다.

한편, 윤태진 아나운서의 나이는 1987년 생으로 올해 33살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