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박도 컬러시대, 진안 소과종 칼라수박 출하
수박도 컬러시대, 진안 소과종 칼라수박 출하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7.22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은 지역 대표 특화품목인 수박에 새로운 품종을 적용한 소과종 2기작 수박을 시범 재배하여 칼라수박 5종을 본격 출하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출하되는 칼라수박은 흰색(스포츠 수박-이온음료맛), 노란색(2종), 오렌지색, 빨강색 총 5종이다. 3~5kg 내외로 2~4인 가족이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멜론 정도의 크기이며, 당도는 12브릭스 이상으로 달다.

소과종 수박은 착과 후 35일 정도면 수확하기 때문에 연중 2기작 재배가 가능하며, 추석 과일로 먹기에도 안성맞춤이다. 특히, 이번에 생산된 소과종 수박은 전주 호성동에 위치한 진안로컬푸드 매장에 전량 납품될 예정이다.

소과종 수박을 재배한 손성호 씨는“소과종 수박은 1주에 2개의 수박을 착과시켜 키우는 게 핵심기술이다."며 "소과종(블랙망고 등) 수박하면 진안이라는 브랜드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김필환 소장은 “기존 수박 재배방식에 새로운 생각을 접목한 베드재배로 작업이 훨씬 수월하고 하우스 시설의 연중 활용이 가능한 재배 기술이다”며 “로컬푸드 품목의 다양화를 위한 실증사업 개발로 농가 소득 향상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