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경관계획 및 가이드라인 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
고창군, 경관계획 및 가이드라인 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7.20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 들, 강, 바다, 갯벌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품고 있는 고창군이 향후 10년을 내다보고 도시 경관의 큰 그림을 그리기에 나섰다.

 고창군은 18일 군청 상황실에서 유기상 군수와 고창군경관위원, 용역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창군 경관계획 및 가이드라인 수립 용역(용역기간 18개월)’ 착수 보고회가 열렸다.

 고창군 경관계획은 2030년을 목표로 고창군 전체(607.86㎢)를 대상으로 경관 보전, 관리·형성을 위한 기본 골격이다. 특히 한옥, 전통담장, 근대산업유산, 역사·문화·경관적 기념물, 염전, 농경지 등 우수 경관자원을 조사하고, 이를 보전·활용할 수 있는 방안이 제시된다.

 이날 착수보고회에서는 고창군 경관계획 수립에 따른 과업개요, 경관미래상 구상, 향후일정계획 등에 대해 설명하고 과업의 기본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도시화 과정에서 훼손된 고창군의 정체성을 회복하고 아름다운 경관과 디자인이 숨 쉬는 고창군으로 만들어 고창군민이 공감할 수 있는 경관형성 및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