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보건위생과 KTX 김제역 정차 촉구 캠페인
김제시 보건위생과 KTX 김제역 정차 촉구 캠페인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7.15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보건위생과(강신호 과장)는 지난 주말 부안군 일원에서 KTX 김제역 정차 촉구 캠페인을 적극 실시하며 지역 주민의 염원을 하나로 모았다.

 이는 2015년 4월 호남고속철 개통과 함께 10년 동안 운행하던 KTX의 김제역 정차가 중단돼 김제 시민들이 KTX를 이용하기 위해 익산역에서 환승해야 하는 불편을 겪고 있는 실정이며, 경부선과 호남선의 운행 횟수 차이가 커 지역 불균형 문제가 초래되고 있는 상황에 이를 개선하고 김제·부안 및 완주와 전주 서부지역 주민의 편의를 도모하고자 실시된 것이다.

 KTX 김제역 정차는 1일 4회 운행을 요청하는 것으로 인근 익산역 등에 크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이루어져야 할 사항이며, KTX 김제역 정차가 이루어지는 그날까지 김제 시민은 물론, 전북혁신도시, 완주, 부안 등 한마음 한뜻으로 도민의 염원을 하나로 모아야 하는 시점이다는 것이다.

 강신호 보건위생과장은 “김제 시민의 소망을 담은 KTX 김제역 정차 운동을 통해 주민들의 교통 편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적극 협조해 KTX 김제역 정차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