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태권도시범단 중국 강소성 사로잡았다
전주대 태권도시범단 중국 강소성 사로잡았다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07.02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 태권도시범단이 중국 강소성에서 전북 태권도의 웅혼한 기상을 선보였다.

지난 6월 25일부터 2박 3일 동안 ‘전라북도와 강소성 자매결연 25주년 교류 한마당’ 행사가 열린 가운데 전주대 태권도시범단은 화려한 퍼포먼스로 서막을 장식했다.

전북도 대표단은 전북 문화의 우수성과 이를 체험할 수 있는 관광 상품을 소개하고 전주대 태권도시범단은 다양한 태권도 시범과 ‘싸울아비’ 공연을 통해 중국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중국 관람객들은 전주대 태권도시범단의 다양한 고난도 시범에 탄성을 지르기도 하고 감동적인 ‘싸울아비’ 공연에 환호와 찬사를 보내기도 했다.

전주대 태권도시범단 이숙경 교수는 “전주대 태권도학과는 태권도 시범 특화학과로 2014년 세계 태권도한마당을 기점으로 매년 우승컵을 거머쥐고 있는 세계 최고의 시범단이다”며 “태권도를 통해 전라북도를 세계에 알리고 관광객도 유치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 태권도학과(학과장 최광근)는 지역전략 특성화 사업, ‘Wellness-EduNet 사업’에도 선정되어 도내 취약계층 및 다문화 가정 학생들의 문화증진을 위해 독자적인 태권도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 또한,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어린이의 신체를 발달하고 인성도 함양할 수 있는 ‘태권도 웰니스 케어’, ‘태권 신체 교육’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며 태권도를 통해 지역민과 지자체, 산업과 대학이 소통하는데 노력하고 있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