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대산수박 본격 출하
고창군 대산수박 본격 출하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6.18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박의 본고장인 전북 고창군(군수 유기상)의 대표 ‘대산수박’이 대성농협 수박 선별장에서 출하기원제를 지내고 18일 본격 출하에 들어갔다.

 대성농협은 대산면 박재계씨 농가를 포함한 45농가의 수박을 선별해 전국 각처의 롯데마트, 농협매장 및 시장 등에 출하한다.

 대산수박은 청정지역 황토에서 재배되어 맛과 당도가 뛰어나고 항산화 물질인 라이코펜, 시트룰린, 리놀레산 등이 다량 함유돼 각종 항암 및 노화방지, 동맥경화, 다이어트 등에 뛰어난 효능이 있다.

 비파괴 당도선별로 11브릭스 이상의 고당도 수박만 출하는 대산수박은 다음달 22일까지 출하할 예정이며, 120억원의 농가소득이 예상된다.

 고창군 조우삼 대산면장은 “농민들이 피땀 흘려 생산한 수박으로 올여름 무더위를 날려버리고, 앞으로도 대산수박의 명성을 이어나가도록 끊임없이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