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공간으로 탈바꿈하는 전주역 시내버스 승강장
예술공간으로 탈바꿈하는 전주역 시내버스 승강장
  • 남형진 기자
  • 승인 2019.06.13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의 첫 관문인 전주역 시내버스 승강장이 예술공간으로 탈바꿈된다.

13일 전주시는 “전주역을 통해 전주에 첫 발을 내딛는 여행객과 기차여행을 떠나는 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전주역 앞 동부대로 버스 승강장을 지역 특성을 고려한 예술조형물과 미세먼지 회피 및 쉼터기능을 갖춘 승강장으로 만들 계획이다”고 밝혔다.

시는 전주역 버스 승강장이 문화 도시 전주를 대표하는 예술성을 갖추고 나아가 여행객들에게 추억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지역예술가들이 참여해 제작한 조형물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한 전주시는 이 승강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버스를 기다리는 동안 미세먼지를 피할 수 있도록 공기청정기와 미니도서관, 음수대, 탄소발열의자, 에어커튼 등 각종 편의시설도 설치해 복합 쉼터형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는 교통약자들도 편안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저상버스 승강장으로 설치하는 것은 물론 장애인 알림표시벨과 알리표시등도 설치키로 했다.

전주시 이강준 시민교통과장은 “지금까지 시내버스 승강장은 단순히 버스를 기다리는 공간이었으나, 기능성 및 예술성 있는 공간이자 시민들이 찾아오는 쉼터형 공간으로 조성함으로써 대중교통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버스승강장을 시민들이 쾌적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형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