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청원답변 야당 반발에 “특정정당 압박 아니다” 반박
청와대, 청원답변 야당 반발에 “특정정당 압박 아니다” 반박
  • 청와대=이태영 기자
  • 승인 2019.06.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13일 정당해산 청원 및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국민청원 답변에 대한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당의 반발과 관련, “이게 어떻게 특정 정당 압박이라고 주장할 수 있는 것인지 모르겠다”고 반박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왜 정무수석실이 나서서 국민청원에 답변하느냐는 지적을 일부에서 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민청원 답변은 청와대 각 소관 수석실에서 담당한다”며 “정당해산이나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등 국회 업무는 정무수석실에서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민청원 답변을 대통령에 일일이 보고하지 않는다”며 “대통령에 보고한다는 것 자체도 정상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또 청원 답변 내용에 대한 야당의 문제제기와 관련, “야당을 압박하고 조롱한다는 주장을 일부에서 하고 있다”며 “그렇지 않다. 일방적으로 특정 정당을 압박하거나 조롱할 의도로 답변을 했다면 한국당 정당해산 청원에 대해서만 답변을 했을 것이다. 그러나 민주당 정당해산 청원에 대해서도 답변을 같이 드렸다”고 덧붙였다.

청와대=이태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