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사단체 ‘행복한 심원면’, 고창군 심원면에 이웃돕기 성금 전달
봉사단체 ‘행복한 심원면’, 고창군 심원면에 이웃돕기 성금 전달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6.11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 지역 봉사단체 ‘행복한 심원면(회장 유삼경)’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10일 이웃돕기 성금 2000만원을 고창군 심원면에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심원면 관내 저소득 청소년 및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행복한 심원면’은 심원면이 고향인 회원들이 친목도모와 고향 발전을 위해 2016년 결성한 단체로 지난해까지 독거노인 응급전화기 설치사업, 청소년 장학금 지원사업, 저소득층 집수리사업,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성금 지원 등의 사업에 6700만원을 지원해 오고 있다.

 ‘행복한 심원면’ 유삼경 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힘든 이웃들에게 희망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향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성 심원면장은 “애향심을 가지고 심원면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행복한 심원면 유삼경 회장님과 회원들에게 감사 드린다”며 “기탁된 성금은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소중히 사용 하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