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기초생활수급자 생활실태조사 마쳐
김제시 기초생활수급자 생활실태조사 마쳐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6.11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박준배 시장)는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5,010세대 7,129명에 대해 일제방문을 통한 생활실태조사를 마쳤다고 밝혔다.

 김제시 주민복지과와 읍면동 사회복지공무원이 합동으로 2월부터 실시한 이번 가정방문은 수급자의 거주 여부, 수급자 가구 구성원 변동사항, 공적자료 이외의 소득재산 파악, 부양의무자의 부양 여부, 근로능력판단, 가구 특이사항, 주거지 실태조사, 안전 및 복지욕구 등 전반적인 실태를 상담해 공적자료를 보완했다.

 특히, 지역사회자원을 동원해 11종의 복지서비스를 2,602세대가 수혜 받을 수 있도록 복지행정역량을 집중하며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했다.

 지원 내용으로는 가족관계단절 등의 사유로 99세대 148명의 기초수급탈락 예정자를 지방생활보장위원회 심의를 통해 구제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 했고, 929세대에 이웃돕기성금 및 물품을 전달했으며, 자활센터 등 지역사회 취업 연결 52명, 관내 복지관과 병원 등 375명에게 서비스를 연계했다.

 또한, 정서 및 심리적 지원을 위해 가족구성원과 이웃 간의 갈등 해소 227세대, 심리적 취약자에 대한 정서적 지지활동 675명, 지역사회 봉사자 연결 78명 등이 이루어졌다.

 구명석 김제시 주민복지과장은 “정부의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 노력 등에도,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행정기관에 직접 찾아와 자신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원하는 서비스를 받기 어려운 점을 고려해 복지직 공무원이 가정을 방문해 이들의 욕구를 파악하고 양질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면서,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복지 위기 가구 발굴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