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고창갯벌축제’ 성황리에 마무리
‘2019 고창갯벌축제’ 성황리에 마무리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6.1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고창갯벌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10일 고창군에 따르면 지난 7~9일 심원면 만돌갯벌체험장 일원에서 열린 ‘2019고창 갯벌축제’가 행사기간 총 9만4300여명이 찾으며 흥행에 성공했다. 이는 비바람과 폭염 등 악조건 속에서도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체험객들이 몰리면서 온가족 체험행사로 자리매김 했단 평가다.

  올해는 축제는 수산물 특화부스가 돋보였다. 오직 고창에서만 맛볼 수 있는 ‘김밥한상’, ‘동죽해물라면’, ‘장어덮밥’ 등 새롭게 선보인 요리들은 저렴한 가격에 맛까지 좋아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밖에도 풍천장어잡기, 갯벌 보물찾기, 염전체험, 장어 홍보관, 아기 망뚱어 방방이 운영 등 어린아이들도 즐거워 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놀이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축제장 곳곳에는 차광막과 간이테이블 등이 설치 돼 가족, 연인, 친구들과 함께 초여름의 여유를 만끽하는 관광객들이 눈에 띄었다.

 고창 갯벌은 펄 갯벌과 모래 갯벌 등이 조화를 이루며 생태계를 형성하는 곳으로 2010년에는 람사르습지, 2013년에는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각각 지정됐다.

  고창갯벌축제 추진위원회 관계자는 “고창갯벌축제는 자연생태의 소중함을 느끼는 것은 물론, 신선한 식재료로 맛있는 요리까지 즐길 수 있는 흥겨운 한마당이다”며 “올해 부족했던 부분을 보완해 내년에는 보다 나은 서해안 수산물 대표축제로 발돋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