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프랑스 리옹 유소년 코치 초청 훈련
전북, 프랑스 리옹 유소년 코치 초청 훈련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06.09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 선진 유소년 시스템 도입... 5년째 코칭 프로그램 공유

전북현대가 선진 유소년 축구 시스템 도입을 위해 유럽 명문클럽 프랑스 올림피크 리옹의 유소년 코치진을 초청해 훈련을 실시한다.

올림피크 리옹의 U-15 수석코치인 니콜라스 문다(Nicolas Munda)와 플로뇽(Florian Escarpit) 피지컬 트레이너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전북 유소년(U18,15,12)을 방문해 리옹의 유스팀 훈련 노하우를 전수한다.

니콜라스와 플로뇽 코치진은 U-18 팀에 카운터 어택과 전방 압박의 전술 운영을 지도하고 U-15는 중원에서의 공격전술과 조합 플레이, U-12는 코디네이션과 개인 전술 등의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친선경기를 시작으로 상호 발전을 모색해 오고 있는 전북과 리옹은 선수와 코칭스태프를 파견해 교류하며 유소년 시스템에 대한 정보 공유를 통해 유소년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전북은 2015년부터 매년 U-18,15 팀의 우수 선수들을 선발해 올림피크 리옹으로 연수를 보내는 등 유럽의 선진 훈련 과정을 직접 배우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U-18 안대현 감독은 “전북 유소년 선수들과 지도자 모두가 함께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다”며 “올림피크 리옹과의 꾸준한 교류는 타 팀과는 차별화된 전북 유소년만의 큰 자산으로 선수들에게 훌륭한 자양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