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농업기술센터 농촌 일손돕기 나서
순창군 농업기술센터 농촌 일손돕기 나서
  • 순창=우기홍 기자
  • 승인 2019.06.0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과수작업 일손돕기에 나섰다. 순창군 제공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순창군 공무원들이 부족한 일손돕기에 팔을 걷었다.

 실제 순창군 농업기술센터 직원 30여 명은 지난 5일 금과면 목동리 김모(60)씨 등 두 농가를 찾아 과수작업을 도왔다. 또 과원 관리 컨설팅도 병행해 호평을 받았다.

 군 농업기술센터 설태송 소장은 “금과면은 고품질 과수를 재배하는 농가가 많아 적기 영농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시름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어 보람이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앞으로도 농업기술센터와 읍·면, 농업인 상담소 등에서 일손돕기 접수창구를 운영하는 등 부족한 농촌의 일손돕기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순창=우기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