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행락철 대비 공중화장실 등 정비
진안군, 행락철 대비 공중화장실 등 정비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6.06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여름 행락철을 맞아 하천·계곡 등 유동인구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행락지 내 쓰레기 및 공중화장실 일제정비에 나선다.

 군은 이달 11개 읍·면에 관리계획을 시달하고 불법투기 방지 현수막을 게첨했다.

 일제정비 본격 추진기간인 7월부터는 읍·면 별로 행락지 내 쓰레기 되가져가기 홍보 현수막 설치와 함께 자연정화 활동을 주 2회 이상 실시할 계획이며, 9월초까지 계속된다.

 또한 단속반을 편성 쓰레기 무단투기 등 위반행위에 대하여 집중 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쾌적한 행락지 조성으로 다시 찾고 싶은 진안 만들기에 힘쓰겠다.”며 “내방객들도 쓰레기 무단투기 금지와 쓰레기 집으로 되가져가기 등 쾌적하고 편안한 환경조성에 적극 협조 바란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