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제64회 현충일 추념행사 거행
부안군 제64회 현충일 추념행사 거행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6.06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4회 현충일을 맞아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고 국가유공자의 희생정신을 기리는 추념행사가 6일 부안군청광장을 비롯해 변산면, 줄포면 등 3곳에서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다.

 추념식에는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유관기관, 단체장 및 보훈단체 가족이 참석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고 그들의 호국정신을 본받아 계승하는 자리를 가졌다.

 부안군 보훈단체 주관으로 개최된 추념식은 오전 10시 정각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순국선열을 기리는 묵념을 시작으로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현충일 노래 제창, 헌시낭독으로 진행되었으며 제64회 현충일을 기념하고 통일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하얀풍선을 하늘로 띄워 보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추념사를 통해 “호국영령의 희생과 헌신으로 말미암아 우리의 오늘이 있음을 항상 잊지 않고 꼭 기억해야한다”며 “선열들이 보여주신 애국심과 용기, 희생정신을 본받아 아름다운 부안, 후손들에게 당당할 수 있는 부안을 함께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