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즈종합예술단, 전주시민과 함께하는 정기콘서트 성황
뮤즈종합예술단, 전주시민과 함께하는 정기콘서트 성황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9.05.29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즈종합예술단이 야심찬 프로젝트로 마련한 ‘전주시민과 함께하는 제5회 정기콘서트’가 26일 오후 아중호수 수변무대에서 다양한 공연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정병창 사무국장의 사회로 열린 뮤즈 정기콘서트에는 윤순영 단장을 비롯해 김성호, 김정한, 박경현, 이복례, 한상희씨 등이 참여해 아름다운 색소폰 연주를 선보였다.

 여기다 5인조 그룹으로 결성된 뮤즈밴드(조재현, 엄도영, 김나경, 유철국, 유진서) 뮤즈 여성 3인 색소폰그룹과 색소폰 앙상블, 색소폰 혼성듀엣 등이 각각 출연 관중들로부터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와 함께 예술단 가수 출연진으로 김나은, 이수정(리틀 문주란·특별한 사람), 정정은(노래교실 강사), 유시선(전북여성장애인연대 부대표), 박상복 가수 등의 호소력이 가미된 뜨거운 열창무대가 수많은 관광객 및 전주시민들과 어우러져 감동의 무대를 연출했다.

 또한 박현주 시낭송가의 고즈넉한 시낭송 등이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켰다.

 특히 각종 방송 및 축제행사 등을 통해 인기를 얻고 있는 박영일 가수, 도도희 가수의 열정이 넘치는 초대 공연으로 아중호수 수변무대를 찾은 관중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었다.

 이어 전주대 평생교육원 수강생들로 구성된 ‘JJ라인댄스팀’의 정열이 넘치는 멋진 우정출연 공연으로 관중들에게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해 눈길을 끌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