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바가지요금 근절 특별점검
임실군 바가지요금 근절 특별점검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5.2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이 지역내 숙박업소를 상대로 한 대대적인 특별 위생점검에 나선다.

군은 특히 35사단 신병의 입소식과 수료식 등으로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이 많아짐에 따라 바가지 요금 등을 차단하는 데 있어 총력전을 펼친다.

임실군은 바가지 요금 근절과 청결 등 안전하고 깨끗한 임실 이미지 제공을 위해 내달 7일까지 숙박업소 22개소를 대상으로 한 특별 위생점검에 나서기로 했다.

이번 점검을 위해 위생팀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 1조로 점검반을 편성하고 주요 점검대상은 업소 내 청결유지와 불법카메라 설치 등 확인, 요금표 미게시 및 부당요금 징수여부, 바가지요금, 불친절, 침구사용 시 세탁 및 소독여부, 기타 영업자 준수사항 등이다.

점검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에는 현장계도와 시정조치 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은 강력하게 적법에 따라 행정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또한 재난배상책임보험 미가입 업소에 대해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및 과태료 부과 등을 안내하여 재난배상책임보험 미가입으로 인한 불이익을 받는 사례가 없도록 적극 홍보키로 했다.

아울러 지역을 찾는 외부인들이 음식점 등의 불친절로 불쾌감을 갖지 않도록 친절교육도 병행 실시할 계획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신병 입소식과 수료식은 물론 임실치즈테마파크와 옥정호, 성수산 등 주요 관광지를 찾는 외부인들이 많아지고 있는 만큼 지역 내 좋은 이미지를 심어주는 노력을 이어가야 한다”며 “관광객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하여 높은 만족감을 얻을 수 있도록 손님맞이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