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법학전문대학원, 장기 군법무관 시험 4명 합격
원광대 법학전문대학원, 장기 군법무관 시험 4명 합격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19.05.24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이 2019년 장기 군법무관선발시험에서 4명의 합격자를 배출해 전국 2위 성적을 올렸다.

 국방부가 최근 발표한 2019년 법학전문대학원 출신 장기 군법무관 선발 결과 원광대는 조수빈, 허창일, 백지원, 박철홍 씨 등 총 4명이 합격했다.

 총 21명의 군법무관이 최종 선발된 가운데 원광대에서만 4명이 합격함으로써 전국 2위를 기록했으며, 특히 조수빈(30)씨가 전체 수석을 차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호사시험 합격자들이 지원하는 군법무관은 기초군사 훈련을 받은 후 대위로 임관해 군사법원 군 판사, 군 검사, 국가소송, 방위사업계약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원광대 법학전문대학원은 2009년 개원 이래 올해까지 총 9명의 장기 군법무관을 배출했으며, 여군 법무관 출신 최초로 2018년 경력 법관에 임용된 백장미(2기 졸업생) 판사가 장기 군법무관 출신이다.

 김덕중 법학전문대학원장은 “우수 법학전문대학원의 척도라고 할 수 있는 공직 진출자를 다수 배출하게 돼 기쁘고, 불철주야 노력한 학생들에게 고맙다”며, “앞으로도 원광대 법학전문대학원 졸업생들이 국가기관에서 전문능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공직 대비반을 실질적으로 운영하는 등 학교 차원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