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 선정
부안군,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 선정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5.2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2019년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에 부안군이 최종 선정됐다.

 전통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은 주차시설이 열악한 전통시장 주변의 주차여건을 개선해 주민불편을 해소하고 전통시장을 찾는 내방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추진된 사업이다.

 부안군은 지난해 41억원 규모의 주차환경개선사업에 선정된데 이어 이번에도 21억원 규모의 사업에 선정됐다.

 부안군은 선정된 주차환경개선사업을 통해 NH농협 부안군지부 부지에 주차면수 100면 규모의 주차타워시설을 건립할 예정이다.

 부안군 박연기 미래전략담당관은 “선정된 주차환경개선사업이 도로변 불법 주정차 문제를 해소하고 관광객 유치 및 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검토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