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 운영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 운영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05.22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민·관이 협력 체계를 구축해 부안지역 마을의 자원을 조사·발굴해 농어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를 본격 운영한다.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는 부안지역 각 마을의 특색·장점·스토리텔링 등을 발굴하고 마을공동체 형성, 주민주도형 사업 등 마을이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체계를 시스템화해 도·농간의 소득격차를 해소하고 고령화된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어 보람 찾는 농민, 제값 받는 농업, 사람 찾는 농촌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부안군은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기초단계, 활성화단계, 사후관리단계 등 9개 분야에서 부안지역에 적합한 사업을 발굴·공모해 사업비를 확보하고 마을공동체 형성 및 주민주도형 사업 추진으로 관내 마을 지원시스템을 구축한다.

 특히 생생마을 만들기 추진과 교육 및 자원발굴, 농촌문화관광 콘텐츠 발굴, 융복합산업협의체 조직 및 운영 등을 통해 공동체 활성화 등을 추진한다.

 부안군 관계자는 “부안군 농어촌 종합지원센터를 통해 민간조직과 행정이 혼연일체가 되어 지역 발전에 앞장서 많은 마을에 있는 모든 자원을 조사·발굴해 다양한 가치를 지닌 사업으로 발전시켜 농어촌에 활력과 희망이 넘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