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인물관계도-몇부작? 최명길 김소연에 관심 UP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인물관계도-몇부작? 최명길 김소연에 관심 UP
  • 이유미 기자
  • 승인 2019.05.19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방송 캡처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방송 캡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이 흥미로운 스토리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19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에서는 박선자(김해숙)와 전인숙(최명길 분)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진다.

전인숙은 박선자에게 강미리(김소연)에 대해 언급한다. 그는 "유학을 가고 싶어한다"고 말한다. 이 말이 내내 마음에 걸린 박선자.

그는 강미리의 회사로 찾아간다. 이어 눈물을 흘리며 "유학을 가고 싶으면 가라"라고 말한다. 하지만 강미리는 그 뜻을 알고 "엄마가 뭔데 가라마라고 하느냐"라며 눈물을 흘린다.

또 강미선(유선)은 술에 취해 하미옥(박정수)을 찾아간다. 그는 하미옥에게 "진상 개진상"이라고 손가락질을 한다. 이에 하미옥은 "진상은 바로 너다"라고 분노한다.

이어 강미선은 화단에 누워 잠이 들어 하미옥을 난감하게 만든다.

과연 오늘(19일) 방송에서는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은 최근 30%대에 가까운 시청률을 보이며 사랑받고 있다. 총 100부작으로 구성, 인기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