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규, 김보라 반한 이유는 털털함? 반지하 집 공개
조병규, 김보라 반한 이유는 털털함? 반지하 집 공개
  • 이유미 기자
  • 승인 2019.05.17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배우 조병규가 '나 혼자 산다'에서 집을 공개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조병규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조병규는 수염도 깎지 않은 편안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그는 자신의 집을 소개했다.

조병규는 "과거 아르바이트로 중고차를 사서 중고차에서 처음 혼자 살기 시작했다. 이후 친구네를 전전하기도 했고, 옥탑방에서 현재는 반지하에 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위에서 물 소리가 나는 것만 빼면 정말 좋다"며 반지하 집의 매력을 꼽았다.

특히 조병규는 "집에 있으면 낮인지 밤인지 알 수 없을 정도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그의 집에서는 보통 연예인들이 집에 나와 소개하는 집과는 다른 모습이었다. 널부러진 옷과 편안한 인테리어가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조병규는 외출 전 갑자기 식탁에서 손톱을 깎아 무지개회원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조병규는 "그냥 손톱깎이가 보이면 손톱을 깎는다"고 말했다.

더불어 조병규는 손톱을 식탁 위에서 깎고, 청소기로 그대로 식탁을 청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