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이삭, 이쯤 되면 아이돌급 '메이크오버'
홍이삭, 이쯤 되면 아이돌급 '메이크오버'
  • 이유미 기자
  • 승인 2019.05.1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슈퍼밴드' 방송 캡처
사진=JTBC '슈퍼밴드' 방송 캡처

'슈퍼밴드' 홍이삭이 로커로 변신했다. 심사위원도 모두 감탄할 정도의 완벽한 무대를 뽐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슈퍼밴드'에서는 박영진 팀이 Lorde 'Royalas'를 편곡해 무대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홍이삭은 이전과 다른 모습으로 등장했다. 바른 이미지의 사나이였다면, 이날만큼은 파워풀하고 에너제틱한 면모를 뽐낸 것.

특히 시크하면서도 차가운 '차도남' 이미지로 느껴질 정도로 남다른 무대를 펼쳤다. 이에 공연을 바라보는 심사위원들은 모두 놀라워했다.

무대가 끝난 후 윤종신은 "원래 이런 록을 했던 사람처럼 너무 잘 녹아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종완은 "나의 팬심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하는 무대 같았다"고 극찬했다.

뿐만 아니라 프로듀서들은 "마치 원래 록을 했던 사람 같다"라고 극찬해 홍이삭의 웃음을 끌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