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정천면민의장 수상자 3명 선정
진안 정천면민의장 수상자 3명 선정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5.18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5회 정천면민의 날 기념식
좌부터 김영철 김영보 김좌형
좌부터 김영철 김영보 김좌형

진안군 정천면(면장 이명진)의장 부문별 수상자 3명이 선정됐다.

분야별 수상자는 △애향장에 김영철(74, 장수군 산서면), 김영보(59, 전주시 완산구)씨 형제 △장수장 김좌형(92, 갈거마을)씨를 각각 선정했다.

애향장 김영철씨는 정천면 봉학리 출신으로 용담댐 수몰로 장수로 이주하였으나 고향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20년 넘게 고향의 어려운 이들을 위해 백미를 기부하며 따뜻한 마음을 보여주고 있다.

김영보씨는 김영철씨와 형제지간으로 지난해 청정 정천을 만들기 위한 재활용 선별장 신축 공사 시 개인 토지를 흔쾌히 기부채납하며 고향사랑의 귀감이 되고 있다.

올해는 친형제가 공동으로 애향장에 선정되면서 정천을 떠나있음에도 고향사랑에 앞장선 이들의 행보가 면민들에게 큰 감동을 주고 있다.

장수장 김좌형씨는 관내 거주하는 어르신으로 아흔을 넘긴 연세에도 젊은이 못지않은 건강을 유지하며 어른으로서 덕망을 겸비한 점을 인정받았다.

면민의 장 시상은 오는 6월 8일 제35회 정천면민의 날 기념식에서 있을 예정이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