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동로타리클럽, 예수대 산학협력단 글로벌사업 지원팀에 4천275만원 전달
전주동로타리클럽, 예수대 산학협력단 글로벌사업 지원팀에 4천275만원 전달
  • 김은희 기자
  • 승인 2019.05.16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로타리3670지구 전주동로타리클럽(회장 김양찬)은 16일 로타리재단의 글로벌보조금으로 미화 37,500달러(한화 4천275만원)을 예수대학교 산학협력단 글로벌사업 지원팀에 전달하였다.

 이번 글로벌사업은 전라북도에 거주하는 이주여성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결과 생활의 어려움으로 문화적 차이, 언어 및 의사소통, 경제문제, 남편의 폭언 및 폭력으로 이혼을 고려해봤다고 하는 어려움에 처한 이주여성들의 경제적 자립과 사회화를 위해 꼭 필요한 정보처리 기술과 직업교육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기술 교육에 전념하기 위해서 자녀들에게는 ‘채움 멘토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병행 지원함으로써 학력 결핍과 방과 후 생활지도를 지원하고, 이주여성들이 안정적으로 사회에 적응하여 한 가정의 엄마로, 한국 시민으로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이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김양찬 회장은 “다문화 가족이 지역사회의 관심과 사랑 안에서 한국에 잘 정착하며 살 수 있도록, 보다 통합적이고 전문적으로 교육을 실시하여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국민으로 정착하여 화목한 가정과 국가의 발전에 함께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은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