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u-it융합 모델화 사업 공모에 고창 장어양식장 선정
수산u-it융합 모델화 사업 공모에 고창 장어양식장 선정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05.14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어 양식에 최첨단 IT기술 접목

 5G시대에는 장어 양식에도 최첨단 IT기술이 접목되면서 어가 부담을 훨씬 줄여줄 전망이다.

 고창군(군수 유기상)은 해양수산부에서 공모한 2019년 수산u-it융합 모델화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6억원을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선정된 공모사업은 양식장 등 수산분야(생산·가공·유통 등)에 최신 정보기술(ICT)을 접목하는 수산 u-IT융합모델화(통합모니터링시스템) 사업을 지원해 수산업 생산성과 경쟁력을 끌어올리는 사업이다.

 장기적으론 수산업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u-IT융합 분야별 성공모델을 개발·확산시켜 수산분야 장·단기 성장기반 마련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고창군 선정사업은 ‘수질모니터링시스템 구축’으로 풍천장어 양식에 중요한 수질(PH, 용존산소 등)을 자동화 기기로 실시간 측정, 제어, 모니터링 및 데이터 분석을 통해 명품 장어를 키워낼 전망이다.

 사업대상 양식장은 심원면 월산리에서 119개의 수조를 운영하고 있는 대형 양만장이다. 군은 양식장에 수질모니터링 시스템이 접목될 경우 폐사율과 액화산소 비용을 줄기고, 사료효율 향상으로 매년 약 3억원 정도의 경비를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고창군 해양수산과 라남근 과장은 “양식기술과 관리 혁신으로 고령화, 질병폐사 등을 해결하고 어가의 소득 향상에도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