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 용담 면민의 날 ‘화합 한마당’
진안 용담 면민의 날 ‘화합 한마당’
  • 진안=김성봉 기자
  • 승인 2019.05.1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장 배병선(64)씨, 애향장 최형진(65)씨, 효열장 이용구(83)씨

 제24회 진안 용담면민의 날 어울림 한마당 행사가 11일 용담면 체련공원에서 내·외빈과 면민, 출향인 등 1,0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주민자치프로그램의 신명나는 풍물, 합창 공연을 시작으로 송풍초·용담중학교 학생들의 오카리나 연주, 자매결연지인 전주 우아1동의 우리춤 공연 등으로 행사 분위기를 돋았다.

 면민의장 수상자인 공익장 배병선(64)씨, 애향장 최형진(65)씨, 효열장 이용구(83)씨 등에 대한 시상과 용담면 체육회 발전을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은 진안군청 육완문 행정지원과장과 전 용담부면장을 역임한 고승문씨에게 감사패가 전달됐다. 또 용담면 화합위원회에서 관내 학생 5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어 마을대항 노래자랑, 초청가수 공연, 경품추첨 등 다채로운 어울림 한마당 행사로 성대한 한마당 잔치가 됐다.

 최상오 용담면장은 “면민과 출향인 모두 한마음이 되어 행사가 풍성하고 내실있게 치러질 수 있었다”며 “면민과 더불어 살기 좋은 용담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성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