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모악회 월례회의, 김제시 현안 논의
김제시 모악회 월례회의, 김제시 현안 논의
  • 김제=조원영 기자
  • 승인 2019.05.0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기관 사회 단체장 모임인 모악회(회장 김제시장 박준배)가 7일 김제시청에서 월례회의를 열어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 등 김제시 현안에 관해 논의했다.

 각 단체 홍보시간에는 내고장학교 보내기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는 김제사랑장학재단의 장학사업 등 주요 사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이어 안건 논의 시간에는 김제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에 대한 논의를 펼쳤다.

 고민우 귀농귀촌 협의회장은 ‘귀농인과 청년창업농의 경우 토지, 농기계 등 농업 자산이 부족해 생산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스마트팜 사업이 절실히 필요하다’는 의견을 냈으며, 회원들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이 김제시의 농업경쟁력을 높이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앞으로도 기관 사회단체 간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해 김제시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김제=조원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