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 제9회 초산동민의 날 및 제11회 효도문화축제
정읍 제9회 초산동민의 날 및 제11회 효도문화축제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5.06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제9회 초산동민의 날 및 제11회 효도문화축제’가 4일 호남중·고등학교 해강관에서 열렸다.

동주민센터와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조정열)가 주최한 행사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돼 어르신들에게 큰 기쁨을 드렸다.

행사에는 유진섭 시장을 비롯해 국회의원과 지역구 도의원, 시의원, 기관단체장, 지역 어르신 등 1천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정읍시립국악단의 경쾌한 장단을 시작으로 대중음악과 서커스 등 신나는 예술버스 효도 공연이 이어졌다.

또 동민들의 장기자랑도 열려 친목과 화합을 다졌다.

시상식에서 동민의 장(효열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노모를 지극정성으로 봉양해 효의 귀감이 된 한석홍 씨가 받았다.

시장 감사패는 노영순 씨와 최정희 씨가, 국회의원 표창장은 박창규 노인회장이, 주민자치위원장 감사패는 유순금 씨가 각각 수상했다.

조정열 위원장은 “주민 간 소통과 화합이 이뤄지고, 어르신들이 즐거워하시는 모습에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윤복남 초산동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어르신과 소통하고 화합하며, 효의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효의 고장 초산동의 발전을 위해 동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