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하절기 방역소독 활동 강화 나서
임실군 하절기 방역소독 활동 강화 나서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05.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은 고온기후의 영향으로 일본뇌염 모기가 발생되는 하절기를 맞이해 방역소독 활동 강화에 나섰다.

군은 모기매개 감염병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이달부터 10월까지 실시하며 철저한 방역소독을 통해 모기 유충 및 성충에 대한 사전방역으로 군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피해를 최소화 시키기 위해 감염병 다발시기인 하절기에 읍·면별 자체 전담 소독인부 17명을 채용했다.

따라서 안전하고 철저한 방역소독을 위해 방역소독인부 사전 교육을 실시하고 지역을 순회하면서 하수구, 물웅덩이 주거 취약지역, 공공장소, 행락지 등을 중심으로 주1회 이상 방역소독을 집중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방역소독은 모기유충 및 성충을 조기에 박멸하여 여름철 모기발생 빈도를 현저히 낮추는데 그 의의가 있다”며 “오는 10월까지 방역비상 근무조를 편성해 감염병 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일본뇌염 등 모기 매개성 질병 예방을 위해서는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방충망 또는 모기장을 사용하고, 야외 활동시 피부 노출을 최소화 해줄 것”을 당부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