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임 작가 개인전…더 넓은 세상을 꿈꾸는 잉어처럼
강정임 작가 개인전…더 넓은 세상을 꿈꾸는 잉어처럼
  • 김미진 기자
  • 승인 2019.04.30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임 작가의 네번째 개인전이 1일부터 6일까지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의 주제는 ‘어!? 잉어가 걷는다’이다.

 강 작가는 넓은 듯 넓지 않은 곳에 사는 잉어의 삶은 우리의 삶과 많이 닮아있다고 생각한다. 잉어는 헤엄칠 수 있는 곳이 세상 전부인 듯 열심히 헤엄치며 살아가고 있지만, 한정된 공간에서 보다는 뭍으로 걸어나가 밖의 세상을 보고 싶지는 않았을지 재미난 상상에서 출발한 작업이다.

 이에 강 작가는 잉어의 모습에 인도주의적인 부분을 가미했다. 또 작품에 이야기를 담아 우리의 삶 속에서 겪는 수많은 모습과 감정들을 보여주고자 잉어를 의인화했다. 작품 속 잉어는 위 또는 앞을 향하는 모습인데, 이것은 위로 올라가고 또 가장 앞에 서 있고 싶어 하는 사람들의 마음과 희망을 담은 것이란 설명이다.

자신만의 공간을 곧 자신이 살고 있는 세상의 전부로 착각하며 그 안에서 각자의 행복을 추구하는 삶을 살고 있는 사람들. 매일 같은 장소, 비슷한 행동의 반복 속에서 헤엄치고 있는 것 같더라도 돌아보면 기억보다 커져 있는 너와 나의 세계가 또 다른 도전을 만들어낸다. 바로, 그 처럼….

 강 작가는 예원예술대학교 미술학부와 일본 아이치현립 예술대학교 대학원 미술연구과(일본화 전공)를 졸업했다. 동향 한국미술의 단면(중국, 서안), 무언전(전북예술회관, 갤러리 서호), 연수생전(일본, 아이치현립예술대학교) 등을 비롯한 각종 기획·단체전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김미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