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해경 자유로운 소통문화 이어간다
군산해경 자유로운 소통문화 이어간다
  • 조경장 기자
  • 승인 2019.04.30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해양경찰서가 직원들과의 자유로운 소통문화를 이어가면서 효과를 얻고 있다.

 30일 군산해경은 직원들의 근무여건 개선 등 건의사항을 듣는 ‘소통협의회’를 개최했다.

 소통협의회는 경감(6급) 이하 공무원과 계약직 중 참여 희망자 21명으로 구성됐으며 직원들과 지휘관이 직접 소통을 통해 조직 내 활력을 높이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특히 소통협의회에서 나온 건의사항에 대한 이행률이 90%에 이르면서 그 의미를 톡톡히 하고 있다.

 실제 지난 2월과 3월 두 차례 열린 소통위원회의 건의사항 10건 가운데 경비함정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공기청정기 설치와 경비함정 정비 시 필요한 펌프형 구리스 주입기 구비 등 9건이 완료됐으며 나머지 1건도 진행·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통협의회 회원인 이진원 경사는 “전 직원을 대변한다는 자세로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하고 있다”면서 “직원들의 권익 증진이 양질의 대국민 치안서비스로 이어질 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해경은 이날 경위 1명, 경사 2명, 경장 3명 등 총 6명에 대한 승진임용식을 가졌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